메뉴 건너뛰기

jinrichurch

2020.02.06 08:52

회개와 겸손

한미선 주소복사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우주 공간에 한 곳이라도 있었으면

 

도망칠 수 있는 피난처가 있었으면

 

우리 마음 그 곳에서 쉬었더라면

 

우리는 당신 곁을 떠나 있어요

 

우리는 빗장을 깨뜨렸어요 ",,,생략.  리처드C. 트렌치 

  조나단 에드워드 삶과 신앙  p70 中

 

이 글을 읽는 가운데 시편의 말씀이 떠오릅니다.."내가 새벽 날개를 치며 바다 끝에 거할찌라도 ...." 시139

 

인간이 죄인 된 인간이 하나님의 낯을 피하여 숨을 곳이 없다라는 사실 말입니다. 하나님의 손 아래서 , 이 세상 어디에도 가서 숨을 곳이 없습니다.

아담이 죄를 짓고 피하여 숨었으나 숨을 곳이 없었질 않은지요.

 

이 세상 어디를 가도 거기에 계시며, 독수리의 날개를 타고 먼 곳 끝으로 가서 숨을 찌라도 거기 계십니다.. 생각속으로 숨을찌라도 생각을 아시며 마음을 아시니  여기에도 숨지 못합니다.. 

 

 우리는 모두 하나님 앞에 숨을 곳이 없습니다. 그러하니 회개와 겸손은 우리 심령의 은혜이질 않은지요.. 우리의 두려운 영혼을 숨길 수 있는 곳이, 하나님의 낯을 피할 수 있는 곳이  아무데도 없다라는 것, 그리하여 겸손한 마음이 된다라는 것은 모두가 은혜이지 않은지 말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이름 날짜
1025 '구원받는 것'은 '부름받는 것'보다 앞선다.  1 차우석 2020.02.10
» 회개와 겸손  한미선 2020.02.06
1023 그룹성경공부 스케치  2 구희찬 2020.02.02
1022 그리스도에게로 나가기 (Coming to Christ)  1 이성일 2020.02.01
1021 GBS-1Kings-20.이는 여로보암의 집 가운데서 저가 이스라엘 하나님 여호와를 향하여 선한 뜻을 품었음이니라  1 차우석 2020.01.31
1020 해외선교 협력방문 런던 사진  차우석 2020.01.20
1019 해외선교 협력방문 취리히 사진  차우석 2020.01.20
1018 해외선교 협력방문 후기  5 이성일 2020.01.19
1017 천년이 하루 같으신 하나님  한미선 2020.01.10
1016 Book-Sharing 9. 이안 머레이 - 조나단 에드워즈 삶과 신앙  정호준 2020.01.06
1015 그룹성경공부 스케치  3 구희찬 2020.01.05
1014 GBS-1Kings-19.내가 죽거든 하나님의 사람을 장사한 묘실에 나를 장사하되 내 뼈를 그의 뼈 곁에 두라  1 차우석 2020.01.03
1013 ...”그 해에 가나안 땅의 열매를 먹었더라”(여호수아 5:12)  2 이창섭 2020.01.01
1012 심긴후 자라서  한미선 2019.12.20
1011 GBS-1Kings-18.Question & Answer  차우석 2019.12.1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71 Next
/ 71
위로 JINRICHU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