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SPRING THAT NEVER DRIES UP

마르지 않는 샘

마르지 않는 샘

구원에 이르는 인내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미선 작성일 18-11-05 09:26

본문

   "하나님은 그리스도 강림 후와 같이 처음에도 상징 없이 분명한 말씀으로 영생을 계시하실 수 있었는가요? 맨 처음에 몇 가지 분명한 성례전으로 자기 백성을 가르치시며 성령을 주시며, 은총을 전세계에 보급시킬 수는 없었느냐고요." 

 

어제 기독교 강요 강해 가운데 나오는 말씀입니다..

 

 이러한 생각에 대한 칼빈의 반박은 하나님을 하나님 되시게 나타내는 말씀이었습니다.. 하나님은 하나님 이시기에 우리가 그분의 모든 일을 만사의 구비하여 하나님의 뜻대로 행하시는 분이심을 깨닫게 합니다....

 

 그림자의 기간이 결코 헛되거나 하지 않았던 것이 그들이 그리스도를 사모하고 기다리는 것은 큰 인내가 필요할 것이었을 것이지요. 인내로서 그리스도를 기다리는 것, 만사가 구비되어 드디어 그리스도께서 오실 그 긴 기간을 그리스도 강림과 죽으심과 그 모든 것에 대하여 소망과 믿음으로 연단 하신 것이 하나님의 방법이자, 하나님의 큰 지혜와 섭리이지 않았겠는지요.. 제물들의 죽음을 바라보며 오실 그리스도를 바라보는 일이 결코 헛 된, 필요없는 기간이 결코 아니었을 것 말입니다.. 그리스도를 믿고 따르고 소망 하는 것은 지금의 그리스도를 따르는 자들과 다르지 않질 않습니까!

 

구원을 이루는 방법은 모두 처음 부터 마지막까지 "인내"인 것 같습니다..  "때가 차매 그 아들을 보내사" 하나님의 때, 우리의 구원을 행하시려는 그 때가 오기를 하나님 자신도 기다리시는 것과 같은 이 말씀에서 그렇듯이요.. 마지막 한 사람의 회개때까지 기다리시는 것. 인내이시지 않은지요..

 

인내와 함께 구원을 이루어 나가시는 섭리, 인내가 그 모든 소망과 기쁨을  이루어 낼 것 같습니다..

  • 목록
    • 트위터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 라인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우국향님의 댓글

우국향 작성일

인간의  유한한 생각을 뛰어넘는 것이  무한하신 하나님의 지혜요, 섭리인것 같습니다..구약엔 희미했던 복음이 신약 이후로는 선명해 지고, 수많은 이방 족속들이 복음 안으로 들어오게 되는것...모두 하나님의 깊은 뜻가운데 있는 일이라 여겨집니다..
우리의 인내를 요하시는 하나님의 뜻도 숨어 있겠지요~
좋은  묵상글  감사해요^^

Total 1,012건 8 페이지
마르지 않는 샘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907 이창섭 2019-02-07
906
우리의 명절 댓글+ 2
한미선 2019-02-07
905 차우석 2019-01-19
904 한미선 2019-01-20
903 임태희 2019-01-06
902 한미선 2018-12-22
901 이지은 2018-12-17
900 홍성진 2018-12-17
899 홍성진 2018-12-17
898 이지은 2018-12-24
897 한미선 2018-11-22
896 이창섭 2018-12-24
열람중 한미선 2018-11-05
894 이수려 2018-10-18
893 한미선 2018-10-16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