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jinrichurch

마르지않는 샘

2017.04.18 06:58

토론토에서의 소식

이희승 주소복사
댓글 6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안녕하세요. 토론토 이희승집사입니다.

강문진목사님과 사모님, 이창섭장로님과 박난숙집사님과의 아쉬운  배웅을 뒤로 하고 토론토에 도착한지도 어느덧 일주일이 지나갔습니다.

도착하자마자 토론토 다운타운에 한인민박에서 5일을 머물면서,  진리교회 분들이 궁금해 하시는 변하영집사님 내외분과의 만남을 가졌습니다.

변집사님 내외분께서 너무 친절하게 저를 맞이해주시고,  너무나도 진리교회에 대해서 궁금해 하시며 무엇보다 강문진목사님의 설교를 너무도 귀하게 들으시면서 경건하고 참된 개혁주의 신앙안에서 살아가고 계셨습니다.

특히 진리교회 말씀수련회에 대해서 들으시고는 매우 부러워하셨습니다.  이틀동안 집사님 댁으로 초대해 주셔서,  융숭한 대접을 베풀어 주시고, 늘 대화가 끝나면 자정이 훨씬 넘어서 저를 숙소에 데려다 주시곤 하셨습니다.  집사님 내외분은 제가 생각한 것 이상으로 개혁주의 신앙에 바로 서 계셨고, 날마다 거룩하게 살기를 열망하며 집안 가득 잔잔히 흐르는 제네바 시편 찬송과 강목사님의 설교를 손수 받아 적으신 몇권의 노트들을 보여주셨는 데 제겐 많은 경각심과 도전이 되었던 시간이었습니다.

앞으로 성경공부도 함께 하기를 약속하며  Richmond Hill이라는 토론토에서 1시간가량 떨어진 곳으로  3년만에  Overbeek목사님댁으로 거쳐를 옮겼습니다.

아이들이 많이 자란 것 외에는 목사님과 사모님는 그대로 이셨고,  늘 그랬던 것처럼 저를 가족같이 맞아 주셨습니다.

늘 제 부족한 영어를 친절하게 들어주셨던 Jodi사모님과 엄청난 수다를 떨면서 3년동안에 지냈던 이야기를 나눴습니다.

다음날 부활절 예배를 중국인 초등학교 건물안에 있는 작은 강당에서 드렸습니다.

대부분의 개혁교회들은 자체 건물을 가지고 있는데 이곳 Branford HRC는 너무 규모가 작아서 그마저도 여의치가 못하신 것 같습니다.

20명도 안되는 작은 교회를 거히 10년동안  Overbeek목사님께서 담당하시고 계셨습니다.

몇 년전 큰 심장수술을 하셔서 그런지 그리스도의 십자가와 부활에 대해서 더 확신있게 전해주셨던 은혜로운 부활절 예배였습니다.

예배 후에는 Sophia할머니 댁에서 귀한 점심을 대접받았고, 성도들 모두가 저를 반갑게 맞아 주셨습니다.

 

지난주 까지는 시차적응이 안되서 새벽 2시에 일어나곤 했는데..이제 점점 나아지는 것 같습니다.

오늘은 Jodi사모님이  다니시는 community Fitness Center에 가서 등록도 하고, 한국 마트에 가서 4년전에 저를 통해 맛본 한국 음식을 가족 모두 너무 좋아해서, 한국음식 재료를 잔득 사가지고 돌아왔습니다.

지금은 목사님 가족 모두 4시간 떨어져 있는 친적집에 방문하러 가셔서, 혼자서 집에서 키우는 애완견과 함께 근처 공원에 산책도하고 여유롭게 쉬고 있습니다.

이곳 Richmond Hill은 토론토와 달리 대부분 주택지역이라서 매우 조용한 도시중에 하나입니다.

저는 5월부터 본격적으로 이 근처에서 유치원자리를 알아 볼 계획입니다.

 

어디를 가든지 참된 교회와 같은 믿음의 성도들과 함께 지낼 수 있다는 사실이 이땅에서 큰 위로임을 더욱 체감하게 됩니다.

 

주안에서 다시 만날때까지 하나님의 은혜로 지켜 보호하시기를 기도하며, 늘 기도로 진리교회를 돕겠습니다.

자주 소식 전해드리겠습니다.

 그리스도 안에서 희승집사 올림.

P.S. 몇 장의 사진을 첨부화일로 보내드립니다. (소피아 할머니댁 점심 식탁과 넓은 뒷마당 그리고 목사님댁 근처 산책로)

 

21c1302a34dfa2290a3f928dfff89da6.jpg

 

302ae3b27689deb0527148c87d4fedfd.jpg

 

c55ae341afb71973b9932de244ba0168.jpg

 

 

  • 김현주 2017.04.18 11:56
    호주,캐나다 세계 각지에서 보배로우신 예수 그리스도를 구하고 찾는 모습을 보면서, 호주 은성집사님을 통해 알게된 희선자매님과 그 구역 식구들, 그리구 변하영 집사님 가정에 하나님의 은혜가 더욱 풍성하여 지기를 기도 합니다. 이미 호주에서 시작된 성경공부그룹 모임을 위해, 앞으로 캐나다에서 시작될 성경공부 모임을 위해 기도 하겠습니다.^^(너무나 반갑고 놀라워요 )더욱이 이 귀한 말씀이 선포 되어지는 교회 안에 있슴에 감사하며, 한편으로 부끄럽기도 합니다. 다시금 진리를 구하고 사랑하는 마음이 샘 솟게 하여 주시기를 위하여 기도 하게 됩니다. 그리구 하나님께서 지금까지 함께하여 주셨듯 언니의 걸음걸음 함께 해 주실줄 믿으며, Branford HRC를 위해서도 기도합니다. ^^ 종종 소식 전해 주세요~~~~
  • 이창섭 2017.04.18 20:11
    희승집사님 잘 도착하셔서 캐나다 생활을 시작하셨네요
    참으로 감사한 일입니다.
    변하영 집사님과의 교제도 은혜안에서 지속되기를 바랍니다.
    어느곳에서든지 개혁교회와 그 성도들의 신앙생활이 어려움을 깨닫게 됩니다.
    그러나 우리의 소망이 하늘에 있고 그곳에서 기다리시며 연약한 성도를 격려하시는 그리스도의 위로를 늘 기억하며 각자의 곳에서 경건히 살아가기를 원합니다.
    우리의 순례길에 끝이 있다는 것과 또한 그 기간이 매우 짧고 빠르게 지나간다는 진리는
    참 성도들에게 닥치는 그러한 모든 고난을 넉넉히 이기게 할 것입니다.
    언제나 그리스도안에서 평안한 삶이 되기를 원하며 이곳에서도 오버빅목사님 가정과 교회와 희승집사님을 위해 기도하겠습니다.
    그리스도 안에서 다시 만날날을 기대하며 이만 줄입니다.

    그런데 제 컴퓨터에서는 사진이 안 보이네요?
  • 신길섭 2017.04.18 21:28

    집사님
    캐나다의 자연환경은 언제나 언제나 참 아름다운것 같습니다..
    언제 기회가 되면 하나님이 창조 하신 아름다운 자연을 직접 가서 보고 싶다는 생각이 듭니다. 항상 예수그리스도의 사랑안에서 평안히 지내는 캐나다 생활이 되기를 기도 하겠습니다.
    그리고 사진은 첨부만 하지 마시고 본문 삽입을 해주셔야 많은 성도 들이 모바일로 아름다운 캐나다의 경치를 볼 수 있답니다`^^

  • 차우석 2017.04.19 19:09
    글을 읽는중 순적하게 인도하시는 하나님의 손길이 느껴지는듯 합니다. 앞으로의 여정속에서도 평안함이 함께 하시길 바랍니다^^
  • 이성일 2017.04.20 21:51
    변집사님의 얘기는 감동적인 스토리입니다 현 시대가 얼마나 영적으로 갈급한 시대인지 잘 보여주고 있습니다
    희승집사님도 어디에 가서나 주님과 성도들의 사랑을 듬뿍받는 모습이 아릉답습니다. 항상 기도하겠습니다!!
  • 이지은 2017.04.22 16:33
    다시 또 긴 여정을 떠난 희승 집사님이 캐나다에서도 성도의 교제를 누릴 수 있도록, 오버빅 목사님 가정과 변집사님 가정과 만나게 해주시는 하나님의 섭리가 너무나 감사하네요~

    변하영 집사님께도 문안 전해주시구요, 진리교회 가족과 다름없이 주님 안에서 깊은 성도간의 교제를 누리시게 되시기를 기도하겠습니다.

위로 JINRICHURCH